오야마즈미 신사

大山祇神社
바다, 산, 병사의 신으로 모신 일본 소친주(지역을 아우르는 신사)
일본 전국에 1만 개 이상 있는 야마쓰미 신사와 미시마 신사의 총본사로 알려진, 현내에서 가장 오래된 신사. 경내 중앙에는 수령 약 2600년 녹나무 대목이 신목(神木)으로 서있고 본전, 배전 등의 중요문화재도 많아 시간의 흐름을 잊게 해주는 신비적인 공간을 체감할 수 있다. 바다의 신, 산의 신, 병사의 신으로서 신앙의 대상이며, 수많은 무장들로부터 전승 기원, 사례로서 무장장비가 봉납(신에게 헌상함)되어 왔다. 이것들을 전시한 보물관이 경내에 있어, 국보를 비롯해 중요문화재로 지정된 일본 각지의 무장장비나 갑주류 중 80%가 수장되어있다고 한다.
주소 愛媛県今治市大三島町宮浦3327
전화번호 0897-82-0032
영업 시간일출~17:00 [보물관・해사 박물관]8:30~17:00(입장은 16:30까지)
휴무일연중 휴무일 없음
요금 [오야마즈미 신사]무료 [보물관・해사 박물관]어른 1000엔/고등・대학생 800엔/초등・중학생 400엔
주차장있음(인근 시설) 50대
무료

이 홈페이지를 열람한 분은 다음과 같은 홈페이지를 열람한 바 있습니다.